waiting for spring

한파에 당당히 맞서거나, 완벽히 차단하거나. 뉴욕의 거리는 어느 때보다 극과 극 양상을 보였다.

절개된 스커트에 미러 소재 백, 모노그램 팬츠, 스트링 포인트된 독특한 형태의 흰색 롱부츠까지.
어느 하나 허투루 선택한 아이템이 없어 보인다. 그녀의 리드미컬한 스타일링은 심플한 블랙 선글라스 하나로 완벽하게 정돈했다.

소재와 패턴 매치를 즐기는 펑키한 매력의 뉴요커.
그녀에게 패션이란 고루한 공식이 아닌 느낌대로 연출하는 것!

비슷한 듯 다른 룩을 연출한 범접 불가, 강렬한 포스의 두 여인은 화려한 소재를 모던하게 연출했다.
함께 쇼핑이라도 한 걸까? 똑같이 고글형 선글라스를 매치해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한다.

올 화이트 룩으로 당당히 스트리트를 정복한 그녀! 보온성은 포기하고, 네크라인이 깊게 파인 실크 드레스를 선택했다.
이때, 무릎을 덮는 길이의 코트가 드레시한 무드를 완성해줬다.
무엇보다 계절에 굴복하지 않은 그녀의 당찬 애티튜드에 박수를.

봄을 재촉하는 듯 머리부터 발끝까지 분홍빛으로 물들인 사랑스러운 여인.
룩과 동일한 색의 운동화는 담백하고, 키가 커 보이는 효과를 더해준다.

발라클라바로 추위는 완벽하게 차단하고, 스타일 지수는 백만 배 상승시킨 뉴요커.
여기에 선글라스 매치가 화룡점정이다.

assistant editor heo ji eun
photographer jeremy kang

 

ⒸNYLON MAGAZINE KOREA 의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Written By
More from NYLON

SIK-K 의 독보적인 패션 아이덴티티

식케이의 리드미컬한 레이어링으로 완성한 서머룩 6.
Read More